뉴스 > 사회

강남구, 15년 이상 건물 승강기 안전 특별점검…21.8% 지적사항 나와

기사입력 2019-04-17 08:40


강남구는 작년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관내 일반건축물과 공동주택에 설치된 승강기 3096대를 특별점검했다. [사진: 강남구]
↑ 강남구는 작년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관내 일반건축물과 공동주택에 설치된 승강기 3096대를 특별점검했다. [사진: 강남구]
강남구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한국승강기안전공단과 함께 15년이 넘은 관내 일반건축물과 공동주택에 설치된 승강기 3096대를 특별 점검했다고 17일 밝혔다. 강남구에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가장 많은 1만5400여대의 승강기가 운행 중이고, 이 가운데 점검 대상은 20%에 달한다.
이번 점검 결과, 78.2%(2420대)는 상태가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지만, 21.8%(676대)에서는 지적사항이 나왔다. 비상통화장치 미작동이 51.2%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으며, 이어 ▲예비조명장치 미점등(21.6%) ▲내부 부착물 표시상태 불량(13.3%%) ▲제동장치

설치·작동상태 불량(12.7%) 순으로 집계됐다.
강남구는 발견된 문제는 시설물 운영자에게 시정 통보하고, 제동장치 불량 등 사고 위험이 높은 항목은 현장에서 즉시 수리 조치했다. 아울러 계절별 중점점검사항, 침수 시 조치요령 등 안전한 관리방법을 안내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