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삼성생명,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도입 6개월…"연간 2만4000시간 절약"

기사입력 2019-04-17 08:42


#삼성생명에 근무하는 대출 업무담당 A씨. 그는 매월 말이면 그달에 발생한 아파트담보 대출건의 공시가격을 국토교통부의 공동주택 공시가격 알리미 사이트에서 확인해 시스템에 입력했다. 고객들이 연말정산을 하는데 필수적인 업무이지만 야근을 하면서도 단순업무라 업무 만족도는 높지 않았다. 그러나 RPA 도입 후 알리미 사이트상 수치가 회사 시스템에 자동입력돼 매월 해오던 야근이 사라졌다.
#삼성생명에 계약자 배당금 산출내역서를 요청하러 간 B고객은 서류를 이틀 후에나 받아볼 수 있다는 답변을 받았었다. 그러나 RPA가 도입되고 직원들의 업무처리시간이 절반으로 줄어 고객에게 서류가 전달되는 시간이 하루로 단축됐다.
삼성생명은 지난해 10월 RPA를 도입한 지 6개월 만에 총 50여개 업무에 적용해 연간 2만4000시간을 절약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 제공: 삼성생명]
↑ [사진 제공: 삼성생명]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는 사람이 컴퓨터로 하는 단순·반복 업무를 로봇을 통해 자동화하는 솔루션이다.
RPA 정착은 삼성생명이 올해초 밝힌 '디지털혁신의 원년'이라는 경영방침과도 궤를 같이한다. 현성철 사장도 신년사를 통해 "경영 각 분야와 현장영업에 디지털 기술을 과감하게 적용해 고객과 직원들 모두 디지털혁신을 체감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RPA프로젝트 초기에는 직원들 대다수가 RPA라는 용어조차 낯설었으나 이 같은 디지털혁신의 기치 아래 갈수록 관심과 협조가 확산됐다.
각 부서들이 개발 과제를 발굴하기 위해 워크숍을 실시했고 자발적으로 아이디어를 제출해 300여개의 RPA 후보 과제가 선정됐다. 이에 1차적으로 50개의 과제를 선정해 우선적으로 적용하기 시작했다.
RPA가 정착되자 직원들의 만족도도 높아졌다. 단순·반복업무가 줄어들자 창의적인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이 결과 사내 직원 만족도 조사에서도는 96점, 향후 RPA 적용 의향 조사에서는 94점을 받기도 했다.
삼성생명은 RPA를 더욱 확산시키기 위해 현재 사내공모를 통해 추가 운영인력을 선발하고 2개월간의 역량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에도 기존 50개 업무에 더해 추가로 50개 업무를 자동화해 직원들의 효율적

인 업무환경을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이상호 삼성생명 디지털추진팀장(상무)은 "2021년까지 600개 과제 수행으로 업무 생산성을 높이고 자체 개발한 딥OCR·챗봇 기술과 연계해 지능형 RPA로 고도화시켜 나갈 계획"이라며 회사의 디지털 혁신에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디지털뉴스국 전종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