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넷플릭스 1분기 가입자 약 1억 5천명 '역대 최고'

기사입력 2019-04-17 09:08 l 최종수정 2019-04-17 09:15

넷플릭스 /사진=연합뉴스
↑ 넷플릭스 /사진=연합뉴스

세계 최대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Netflix)가 올해 1분기 장밋빛 실적을 발표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16일 미 방송매체들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2019년 1분기 현재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가입자 수 1억 4천 890만 명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역대 최고 수준으로 960만 명의 새로운 가입자를 보탠 수치입니다. 전년 동기 대비 8% 성장했습니다.

넷플릭스는 미국에서 174만 명, 미국 이외 지역에서 786만 명의 가입자가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탈자를 상쇄한 순증 가입자 수는 890만 명입니다.

넷플릭스는 탄탄한 구독 성장률을 바탕으로 1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한 45억 달러(5조 1천 140억 원)의 매출을 올렸습니다. 월가 기대치를 충족하는 수준입니다.

주당 순익(EPS)은 76센트로 전망치 평균인 57센트를 크게 상회했습니다.

넷플릭스는 2분기에도 500만 명 이상의 가입자를 추가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또 온라인 스트리밍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든 애플, 디즈니가 두렵지 않다는 신호도 보냈습니다.

넷플릭스는 투자자 서한에서 "애플과 디즈니가 세계적 수준의 소비자 브랜드임은 틀림없다. 그들과 경쟁하게 돼 흥분된다"라며 '선전포고'를 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 콘텐츠의 차별성 덕분에 새롭게 입성한 경

쟁자들이 실질적으로 우리 회사의 성장에 영향을 주지는 못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디즈니는 최근 21세기폭스 엔터테인먼트 부문 인수를 마무리하고 온라인 스트리밍 사업 진출을 본격화했습니다. 애플도 오프라 윈프리 등 유명 스타들을 대거 동원해 자체 콘텐츠를 제작하기로 하는 등 스트리밍 서비스인 애플 TV플러스에 사활을 걸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