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LG 박용택, 2400안타 금자탑…최다 타석·출전경기 도전

기사입력 2019-04-17 09:30


LG 박용택, KBO리그 최초 2천400안타 [사진출처 = 연합뉴스]
↑ LG 박용택, KBO리그 최초 2천400안타 [사진출처 = 연합뉴스]
박용택(40·LG 트윈스)이 프로야구 최초로 2400안타 고지를 밟았다.
박용택은 16일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서 연장 11회 초 1사 만루에서 7-2로 달아나는 2타점 중전 적시타를 터트리며 2400번째 안타를 기록했다.
2002년 데뷔해 한 팀에서만 18시즌을 뛰며 쌓은 금자탑이다. 이 안타로 박용택은 통산 최다안타 2위 양준혁(2318개)과의 격차를 더욱 벌렸다.
박용택은 2009년부터 2018년까지 10년 연속 타율 3할을 쳤다. 8차례 한 시즌 안타 150개 이상을 때리는 등 작년까지 연평균 안타 140개를 터뜨린 교타자다.
올 시즌 전 LG와 2년간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하고서 내년 시즌 후 LG 유니폼을 입고 은퇴하기로 결정한 박용택은 앞으로 통산 최다 경기, 최다 타석에서 1위에 도전한다.
박용택은 2093경기에 출전해 역대 최다 경기 출전에서 6위를 달린다. 1위인 정성훈(2223경기)에게 130경기 뒤진다.
그는 올 시즌 LG가 치른 20경기 중 1

8경기에 출전했다. 타격 감각을 지금처럼 유지하고 다치지 않는다면 내년이면 이 기록도 갈아치울 수 있다.
통산 최다 타수(7787타수) 1위인 박용택은 통산 최다 타석 1위도 넘본다. 그는 양준혁(8807타석)에 이어 2위(8756타석)를 달려 이달말 또는 다음달 초면 새로운 1위로 등극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