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신한카드, 비자와 손잡고 스타트업 육성 나선다

기사입력 2019-04-17 10:23


신한카드가 신한금융그룹의 혁신성장 생태계 지원 전략의 일환으로 비자(Visa)와 손을 잡았다.
신한카드는 임영진 사장(오른쪽)과 크리스 클락(Chris Clark) Visa Asia Pacific 총괄대표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키로 합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신한금융그룹의 혁신성장 생태계 육성 방향과 궤를 같이 하는 것으로, 신한금융은 올해 4월에 열린 '신한퓨처스랩 제2출범식'에서 향후 5년간 250억원 규모로 직접투자 재원을 확대하고 6000개 투자 유망기업 풀을 조성해 2조1000억원 규모의 혁신 성장 재원을 투입하기로 한 바 있다.
특히, 신한금융은 금융권 첫 선보인 핀테크·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을 통해 83억원의 직접 투자를 통해 112개 스타트업을 육성해 왔다.
국내 1위 신용카드사인 신한카드와 글로벌 지불결제 분야의 넘버원 브랜드인 비자는 4월 중순부터 5월 중순까지 지불결제·송금, 인증·보안, AI·빅데이터, 신금융·오토 서

비스 등 관련 분야의 스타트업을 모집, 멘토링과 지분투자 등의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또 신한카드와 비자는 올해 10월 경연을 거쳐 우수한 스타트업을 선정해 사업 아이템 구체화 및 제품 상용화까지 지원하는 'Visa Co-Creation' 기회도 부여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