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50대 남성 밭에서 불타 숨진 채 발견…"부검결과 동맥경화"

기사입력 2019-04-17 15:03 l 최종수정 2019-04-24 15:05


경기도 파주시에서 실종 신고된 50대 남성이 집 근처 밭에서 불에 타 숨진 채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오늘(17일) 파주경찰서와 소방서 등에 따르면 파주시에 사는 56살 A 씨가 지난 12일 이후 집에 돌아오지 않는다는 실종신고가 지난 15일 접수됐습니다.

수색작업을 벌이던 경찰은 어제(16일) 오전 10시 30분쯤 A씨의 집에서 50여m 떨어진 밭에서 A 씨의 시신을 발견했습니다.

발견 당시 A씨는 전신 2∼3도의 화상을 입은 상태였으며, 시신의 부패가 진행 중이었습니다.

시신이 쓰러져 있던 주위에서는 밭이 소각된 흔적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시신을 부검한 결과 사망 당시 심장동맥경화가 진행됐다는 내용의 소견을 구두로 전달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실종 당일이던 지난 12일 밭에서 불이 나는 것

을 봤다는 목격자 진술 등으로 토대로 A 씨가 소각작업을 하다가 쓰러진 뒤 사망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경찰은 수사 중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봄철 농촌에서는 논밭 소각작업이 자주 이뤄져 화재신고가 따로 접수되지는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면서 "폐쇄회로(CC)TV가 없어 가족 등을 상대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