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구 모 초등학교서 29명 집단 식중독 증세…역학조사 중

기사입력 2019-04-17 15:55 l 최종수정 2019-04-24 16:05


대구의 한 초등학교 학생들이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오늘(17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대구시 동구 모 초등학교에

서 학생 29명이 복통과 구토, 설사 등 식중독 증세를 보여 치료받고 있습니다.

학생들은 하루 전인 어제(16일) 저녁부터 식중독 증세를 호소했습니다.

해당 학교는 이에 따라 오늘 급식을 중단했으며 상황을 봐가며 며칠 더 급식을 중단할 계획입니다.

보건당국은 식중독 여부를 가리기 위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