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구 모 초등학교서 29명 집단 식중독 증세…역학조사 중

기사입력 2019-04-17 15:55 l 최종수정 2019-04-24 16:05


대구의 한 초등학교 학생들이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오늘(17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대구시 동구 모 초등학교에

서 학생 29명이 복통과 구토, 설사 등 식중독 증세를 보여 치료받고 있습니다.

학생들은 하루 전인 어제(16일) 저녁부터 식중독 증세를 호소했습니다.

해당 학교는 이에 따라 오늘 급식을 중단했으며 상황을 봐가며 며칠 더 급식을 중단할 계획입니다.

보건당국은 식중독 여부를 가리기 위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