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 중딩 팬 “다섯 살 때부터 팬이었다” 감동

기사입력 2019-04-23 23:13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을 좋아하는 중학생 팬이 등장했다.
23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현장학습을 온 중학생 무리와 만나는 유재석, 조세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 조세호는 반장을 맡고 있는 다영 양과 대화를 나눴다. 유재석은 초등학생과 중학생의 가장 큰 차이는 무엇이냐고 물었고 다영 양은 “30분 정도 빨라진 등교 시간 때문에 졸려요”라고 털어놨다.
이어

다영 양은 엄마를 만나면 하고 싶은 이야기에 대해 “엄마 내가 유재석을 만났어. 다섯 살 때부터 좋아했는데”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유재석을 본 다영학생은 반가운 마음에 다리가 풀려 주저앉았던 것.
유재석은 흐뭇해했고 조세호는 두 사람의 사진을 제안했다. 사진촬영을 해준 조세호는 “제 셀카를 선물로 드릴게요”라고 뜬금 선물을 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