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불청` 김광규, `새 친구` 오현경 맞이 열창… 끝나지 않은 콘서트 여운

기사입력 2019-04-24 00:3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불청' 새 친구 오현경과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2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봄맞이 곡성 여행이 그려졌다.
이날 최민용과 김부용은 단둘이 기차 여행에 나섰다. 최민용은 "기차는 사랑하는 사람하고 타는 건데"라며 구시렁대는가 하면, "형 기차에 한 맺힌 거 있냐"면서 의혹을 드러냈다. 김부용은 "너랑 또 하나의 추억을 쌓고 싶어서 그렇다"고 해명했다.
최민용과 김부용이 둘만의 기차 여행을 즐기는 사이, 김광규와 구본승, 박선영, 양익준은 곡성 간이역에서 '불청 콘서트'의 여운을 나눴다. 특히 김광규는 기차에 올라 봉을 잡고 노래를 불러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구본승은 뒤늦게 합류한 신효범, 강경현에 "광규형 가수병 생겼다"고 고자질했다. 신효범이 다시 해보라고 하자, 김광규는 지체 없이 '프레디 광큐리'로 변해 '가수병'을 입증했다.
이어 용용 브라더스와 양수경까지 합류했다. 멤버들은 '불청 콘서트'의 전국 순회 공연과 해외 공연까지 논의해 이목을 끌었다. 김부용은 은퇴에도 불구, 해외 무대까지는 서겠다고 발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제작진은 새 친구의 등장과 여행으로 멤버들의 이목을 돌렸다. 그러면서 새 친구가 신효범을 픽업 대상으로 지목했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아냈다. 신효범은 "남자지? 내가 남자한테 얼마나 인기가 많은데"라고 확신해 호기심을 더했다.
하지만 새 친구로 등장한 것은 배우 오현경이었다. 오현경은 마중 나올 친구를 기다리며 긴장과 설렘에 떨었다. 그는 지나가던 감독과 서 있던 작가를 마중 나온 친구로 착각하는가 하면, 챙겨온 간식을 나눠주며 먹방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뒤늦게 도착한 신효범은 새 친구의 모습을 보고 성별부터 확인했다. 그는 "여자네"라고 말하는가 하면, "누구세요. 누구시냐고! 댁이 누구시냐고!"라고 목청껏 불러 웃음을 안겼다. 새 친구의 얼굴이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이에 오현경은 "저도 안 보이는데 목소리가 효범 언니다"라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오현경과 신효범은 서로 얼싸안고 반가움을 나눴고, 이후 둘만의 점심을 먹으러 섬진강으로 이동했다.
신효범은 "너 때문에 이런 영광을 누린다"며 푸짐한 식사에 만족을 표했다. 오현경은 신효범과의 고마움 가득했던 첫만남을 이야기하며 훈훈한 식사를 이어갔다.
다른 멤버들 역시 점심을 먹으러 식당으로 향했다. 구본승이 메뉴를 백반으로 통일해 주문하자, '계란 빌런' 김광규가 계란 프라이를 얻기 위한 즉석 노래 공연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한정식을 연상케 하는 백반 한 상이 차려졌다. 양수경은 전라도 음식 부심을 뽐내는가 하면, "곡성이 쌀이 유명한 고장이다"라며 전라도 지식을 전수했다. 그러면서 "내가 말해주는 거 외에는 질문하지 마"라고 못박아 웃음을 더했다.
이후 식사를 마친 '불청' 멤버들은 곡성의 시골길을 달려 파란 지붕 집으로 향했다. 멤버들이 집 밖의 푸세식 화

장실을 보고 크게 당혹한 가운데, 양수경은 집 안의 비밀문으로 숨겨진 수세식 화장실을 찾고 "심 봤다"를 외쳐 안도감을 안겼다.
그 사이 새 친구 오현경과 신효범도 집에 도착했다. 오현경은 신효범이 외치는 "새 친구 입장"에 맞춰 멤버들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멤버들이 모두 놀라 환영하는 가운데, 김광규는 새 친구 맞이 노래를 열창해 웃음을 자아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