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정미 "황교안, 사이코패스 수준"…정치권 막말 공방 격화

기사입력 2019-05-16 07:00 l 최종수정 2019-05-16 07:17

【 앵커멘트 】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 비하 발언 등 정치권의 막말 논란은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광주를 방문하겠다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향해 "사이코패스"라고 비난했습니다.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는 '단두대' 발언까지 쏟아냈습니다.
김도형 기자입니다.


【 기자 】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광주를 방문하겠다는 황교안 대표를 "사이코패스 수준"이라며 맹비난했습니다.

발언의 수위를 염려한 듯 인터뷰 진행자가 "철회할 생각이 없냐"고 재차 물었지만, 이 대표는 작심한 듯 발언을 이어갔습니다.

▶ 인터뷰 : 이정미 / 정의당 대표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 "다시 광주를 내려가겠다고 발표한 것은 거의 사이코패스 수준이라고 봅니다. 의학적 용어예요. 타인의 고통에 무감한 상태를…."

이를 두고 황 대표는 "제 갈 길을 가겠다"면서도, 불편한 심기를 숨기지 않았습니다.

▶ 인터뷰 : 황교안 / 자유한국당 대표
- "대통령께서도 막말하지 말라 그러셨다면서요. 지금 우리더러 막말하지 말라고 말씀할 입장인가…."

앞서 황 대표는 "국가보훈처의 초청을 받았다"며 "갈 수 없는 상황이 아니면 가는 것이 맞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광화문 광장의 천막 설치를 두고 서울시와 갈등을 빚는 대한애국당은 '단두대'까지 거론하며 박원순 시장을 비난했습니다.

▶ 인터뷰 : 진순정 / 대한애국당 대변인
- "(천막을 철거하면) 박원순 시장의 단두대를 설치하고 포승줄에 묶인 조형물도 만들어 걸겠습니다."

상대를 향한 혐오와 막말이 정치권에 대한 불신을 더 키우고 있다는 비판이 나옵니다.

MBN뉴스 김도형입니다.[nobangsim@mbn.co.kr]

영상취재 : 안석준 기자
영상편집 : 이재형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