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트럼프 미 대통령 다음 달 방한…"한반도 비핵화 논의"

최중락 기자l기사입력 2019-05-16 07:00 l 최종수정 2019-05-16 07:11

【 앵커멘트 】
문재인 대통령 초청으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다음 달 방한할 예정입니다.
청와대는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과 관련해 협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최중락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다음 달 한국을 방문해 문재인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갖습니다.

구체적인 시기는 논의 중인 가운데 일본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 이후가 될 가능성이 큽니다.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지난 4월 11일 워싱턴에서 열린 정상회담 이후 약 두 달만으로 문 대통령 취임 후 8번째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은 2017년 11월 이후 19개월 만입니다.

당시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비무장지대(DMZ)를 헬기로 같이 방문하려다 기상 문제로 일정을 취소해 이번에 성사될 가능성도 제기됩니다.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한미 정상은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과 한미동맹 강화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백악관도 성명을 내고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 달성을 위한 긴밀한 협조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특히, 북한이 잇따라 발사체를 쏘아 올리며 긴장상황이 높아지는 가운데 성사된 한미정상회담이어서 하노이 회담 결렬 이후 교착상태에 빠진 북미 비핵화 협상의 돌파구가 될지 관심이 쏠립니다.

MBN 뉴스 최중락입니다.

영상편집 : 한남선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