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섹션’ 박호산, “‘슬기로운 감빵생활’ 인기 예상 못했다”

기사입력 2019-05-16 23:58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섹션TV 연예통신’ 박호산이 인생작에 대해 털어놨다.
16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는 연기 23년차에 접어든 배우 박호산의 인생극장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호산은 신인시절 출연했던 영화를 보며 “저 때는 정말 대사 하나에 목숨 걸었죠. 한 줄 한 줄이 귀한 거죠”라고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박호산은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언급했다. 당시 문래동 카이스트를 맡아 열연한 박호산은 혀 짧은 코믹연기로 생활연기 진수를 뽐냈다.
박호산은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대해 “출세작이자 기구이다”라며 “시나리오 봤을 때 인기를 예상하지 못했어요. 촬영 갔더니 전부 대학로 연극배우더라고요”라고 고백했다.
박호산은 “모르는 분 두 분만 연예인이고 다른 분들은 연극배

우인데 감빵이라는 새로운 소재를 해서 과감하다고 생각했어요”라며 “그런 마음 때문인지 매일 모여서 팀워크 좋게 촬영했던 거 같아요”라고 덧붙였다.
또 박호산은 실제 혀가 짧다는 오해를 많이 받았다며 “드라마 방영되고 있을 때는 팬들이 갑자기 와서 드라마 대사를 따라하며 욕을 하는 분들이 있었다. 처음엔 당황스러웠지만 애정표현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