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한국갤럽 "민주 38%·한국 24%…문대통령 긍정평가 44%"

기사입력 2019-05-17 10:42


문 대통령, 중소기업인대회 축사.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중소기업인대회 축사.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정당 지지율이 나란히 소폭 하락해 10%포인트 이상의 격차를 유지하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7일 발표됐다.
한국갤럽이 지난 14∼16일 전국 유권자 1천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3.1%포인트), 민주당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2%포인트 내린 38%, 한국당 지지율은 1%포인트 내린 24%포인트로 각각 집계됐다.
양당 지지율 격차는 지난주 15%포인트에서 이번 주 14%포인트로 약간 좁혀졌다.
정의당은 지난주와 같은 8%, 바른미래당은 1%포인트 하락한 4%를 기록했고, 민주평화당은 1%를 유지했다. 지지 정당이 없는 무당층은 2%포인트 늘어난 24%

였다.
문재인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는 지난주보다 3%포인트 하락한 44%, 부정 평가는 2%포인트 상승한 47%로 조사됐다. 9%는 의견을 유보했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