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국 "미국과의 무역마찰, 어느 정도 영향…통제할 수 있어"

기사입력 2019-05-17 14:08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이하 발개위)가 미국과의 무역마찰이 "어느 정도 중국 경제에 영향을 줬다"면서도 이는 "통제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멍웨이 발개위 대변인은 17일 베이징에서 열린 거시경제 상황 발표회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멍 대변인은 이어 미국이 부가한 추가 관세의 영향을 충분히 분석해 "필요하면 대응조치를 바로 내놓고 경제 운영을 합리적인 구간에서 유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국이 지난 15일 발표한 소비와 산업생산, 투자 지표는 예상보다 부진했다. 중국 당국은 국내 소비에 큰 기대를 걸고 있지만 4월 소비 증가율은 16년 만에 가장 낮았다.
멍 대변인은 그러나 기업의 투자 심리가 갈수록 안정되고 시장 전망은 점점 이성적이라면서 각 부문이 외부 충격에 대처하는 능력도 계속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경제는 강인하며 잠재력이

풍부하고 활력이 넘친다고 덧붙였다.
그는 경제가 직면한 하방압력에 관해서는 "관련 부처와 함께 질적 발전과 현대화 경제체계 건설을 계속 추진하고 거시정책의 연속성을 지킬 것"이라며 "감세 정책을 잘 실천하고 유동성을 합리적으로 여유 있게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