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채영인, 우울증 고백 재조명 “연예계 떠나고 싶었다”

기사입력 2019-05-21 16:02

채영인 우울증 재조명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캡처
↑ 채영인 우울증 재조명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캡처
채영인의 우울증 고백이 재조명 되고 있다.

채영인은 지난 3월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 게스트로 출연해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놓은 바 있다.

채영인은 “18살 때 잡지 모델로 사회 생활을 시작했고, 맨땅에 헤딩하듯이 연예계 생활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우울증과 강박증을 앓으며 활동했는데 그땐 그게 우울증이라는 것도 몰랐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당

시 소속사가 망해서 문을 닫았다. 그때 여기저기 치이다보니 연예계 활동을 그만하고 싶다는 생각까지 했다”고 당시의 고충을 토로했다.

한편 채영인은 지난 2000년 슈퍼엘리트모델선발대회를 통해 연예계 데뷔했다.

2005년부터는 그룹 레드삭스 멤버로 활동했으며, 이후 연기자로 전향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