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오늘의 날씨, 비 내리는 아침 출근길…오후부터 대부분 그쳐

기사입력 2019-06-07 07:04 l 최종수정 2019-06-14 07:05


금요일인 오늘(7일)은 전국이 남부지방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경북 동해안·경북 북동 산지 30∼80㎜(많은 곳 120㎜ 이상), 그 밖의 전국 5∼20㎜로 예보됐습니다.

호우 특보가 발표된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0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합니다.

동해안에는 많은 비로 인해 지반이 약해져 축대가 무너지거나 산사태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이날 비는 정오쯤 서해안부터 그치기 시작해 오후 6시쯤 대부분 그치겠으나, 강원 동해안에는 다음날 오전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현재 양양공항에는 저시정 경보가, 제주공항에는 강풍 경보가 발효돼 항공기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야 합니다.

오전 5시 기준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17.1도, 인천 17.1도, 수원 17.2도, 춘천 17.4도, 강릉 17.1도, 청주 17.8도, 대전 17.4도, 천안 16.7도, 전주 19.2도, 광주 18.4도, 제주 21.2도, 대구 18.4도, 부산 18.2도, 울산 17.7도, 창원 17.5도 등입니다.

낮 최고 기온은 18∼26도로 예보됐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하고 비의 영향을 받아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1.0∼3.5m, 동해

앞바다에서 1.0∼4.0m 높이로 일겠습니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1.0∼4.0m, 남해 2.0∼5.0m, 동해 1.0∼5.0m로 예보됐습니다.

이날 오전까지 전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고 물결이 높게 일겠습니다. 대부분의 해상에는 안개가 짙게 끼겠고, 동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가 치는 곳이 있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들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