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개인도 쉽게 부동산 간접투자해요"

기사입력 2019-06-13 17:55

12일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열린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 매매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정환 신한금융투자 경영기획그룹 부사장, 김병철 신한금융투자 대표, 예창완 카사...
↑ 12일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열린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 매매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정환 신한금융투자 경영기획그룹 부사장, 김병철 신한금융투자 대표, 예창완 카사코리아 대표, 이재용 카사코리아 이사(왼쪽부터)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 = 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가 부동산 신탁회사가 발행한 유동화 수익증권(ABS)을 전자증서 형태로 만들어 매매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업계 최초로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보안성을 크게 높인다는 구상이다. 신한금융투자는 해당 서비스가 제공되면 사모와 기관투자가 중심의 상업용 부동산 간접투자가 개인에게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13일 신한금융투자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된 카사코리아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 플랫폼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며 "카사코리아는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을 전자증서 형태로 투자자에게 제공해 거래가 가능하게 하고, 신한금융투자는 카사코리아의

플랫폼 이용자를 위한 계좌 개설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주미 신한금융투자 디지털사업본부장은 "해당 혁신 서비스가 시장에 출시되면 사모와 기관투자가 중심의 중소형 상업용 부동산 간접투자가 개인에게도 확대돼 금융 소비자 편익을 높여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유준호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