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충주 스티로폼 공장서 화재…직원 전원 대피

기사입력 2019-06-14 15:34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충북 충주의 한 스티로폼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14일 오전 9시50분께 충주시 대소원면의 한 단열재 생산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장비 20대와 인력 60여명을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불은 기계설비나스티로폼 20t을 태운 뒤 1시간 만에 진화됐다.
이번 화재로 소방서

추산 약 36억원 가량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또한 진화에 나섰던 공장 직원 A 씨(62) 등 2명이 화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용접작업 중 스티로폼에 불꽃이 튀었다는' 공장 관계의 말을 바탕으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이영석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