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양파 가격 폭락…수급 안정 위해 2만6천t 추가 수매

기사입력 2019-06-14 15:35 l 최종수정 2019-06-21 16:05


올해 들어 가격이 크게 하락한 양파 수급 안정을 위해 정부가 양파 2만6천t 추가 수매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늘(14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이재욱 차관 주재로 '양파 수급 안정과 소비 진작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간담회에는 양파 수급 안정을 위한 힘을 모으고자 지자체, 생산자·소비자 단체, 유통인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 차관은 "최근 수확기 과도한 시장 불안 심리 등으로 산지 거래가 지연되고 과도한 집중 출하가 이뤄지고 있다"며 "이에 대응해 정부와 농협은 2만6천t을 추가 수매 비축하는 등 긴급 출하 안정 대책을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산지농

협에는 책임 있는 자율적 수급 조절, 수출업체에는 물류비 추가 확대 지원을 계기로 한 수출 확대, 소비자 단체에는 제철 양파 소비 확대를 각각 당부했습니다.

아울러 이 차관은 "앞으로 양파 수급 상황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하고, 유관기관과 긴밀하게 협력해 시장 안정과 농업인·소비자의 실익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