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동치미' 팽현숙 "최양락, 결혼 1년 후 늦게까지 술자리 가져 따졌더니…"

기사입력 2019-06-14 17:44

방송인 팽현숙 /사진=MBN
↑ 방송인 팽현숙 /사진=MBN

방송인 팽현숙 씨가 남편 최양락이 결혼한 지 1년이 지나자 변했다고 밝혔습니다.

내일(15일) 방송되는 MBN '동치미'에서는 '나는 속아서 결혼했다'라는 주제로 속풀이 토크쇼가 펼쳐집니다.

이날 팽 씨는 "남편 최양락이 제일 무서워하는 프로그램이 동치미"라며 말문을 열었습니다.

그는 "최양략이 결혼한 지 1년이 되자 늦게까지 술자리를 갖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남편에게) 과거에는 나만큼 예쁜 여자가 없다고 했으면서 어떻게

이럴 수 가 있냐"며 따졌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이 말을 들은) 최양락은 솔직히 말해서 방송국에 가면 예쁜 여자들이 엄청나게 많다고 말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들은 가수 이무송은 "사실이긴 한데요"라며 주위를 폭소케 했습니다.

한편, MBN '동치미'는 매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