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휴일아침 깨운 총성…서울 아파트단지 인근서 멧돼지 4마리 사살

기사입력 2019-07-14 14:11 l 최종수정 2019-07-14 17:03

도심지역 멧돼지 출몰 /PG=연합뉴스
↑ 도심지역 멧돼지 출몰 /PG=연합뉴스


오늘 (14일) 서울 노원구의 한 아파트 단지 인근 공원에서 멧돼지 여러 마리가 나타나 경찰과 소방당국 등이 출동한 끝에 4마리를 사살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 노원구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6분쯤 '상계동 상계주공아파트 인근 공원에서 멧돼지 6마리가 나타났다'는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현장에 출동한 야생생물보호협회 엽사 2명이 협장에서 멧돼지를 수색한 끝에 오전 9시 45분쯤 수락산에서 멧돼지 2마리를 발견해 사살했고, 오전 10시 35분쯤 2마리를 더 사살했습니다.

멧돼지는 2마리가 더 있었으며, 산속으로 도망간 것으로 추정된다고 현장에 있던 한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사살된 멧돼지 4마리는 무게가 30∼40㎏ 정도로 추정되며, 다소 어린 멧돼지였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인명 피해나 재산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주말 이른 아침부터 멧돼지를 포획하려는 소동이 벌어지면서 '총성 5발이 울렸는데 무엇 때문이냐', '멧돼지가 지나가고 총소리도

났다', '총소리가 들렸는데 괜찮냐'는 주민 신고가 이어지기도 했습니다.

현장에 출동한 야생생물보호협회 관계자는 "아파트 단지에서 약 50m 떨어진 곳에서 멧돼지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4마리를 사살했다"면서 "최근 수락산 인근에 멧돼지 개체 수가 많이 증가해 아파트 단지로 종종 내려오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