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구미시의회 회의 중 "야! 씨XX" 욕설…생방송 노출

안진우 기자l기사입력 2019-08-13 19:30 l 최종수정 2019-08-13 20:40

【 앵커멘트 】
욕설에 몸싸움까지 벌어지는 일부 지방의회, 잊을 만하니 또 벌어졌습니다.
이번엔 경북 구미시의회 회의 도중에 여야 시의원들이 욕설을 주고받는 모습이 생방송으로 노출됐습니다.
안진우 기자입니다.


【 기자 】
경북 구미시의회 임시회의장입니다.

한 시의원이 자리를 박차고 일어납니다.

"할 이야기 없어서 이 자리에 앉아 있는 거 아니잖아"

반대편에 앉은 또 다른 시의원은 반말로 응수합니다.

"뭐라고?"

고성이 오가더니, 심한 욕설을 내뱉습니다.

"야! XX 놈!"

두 의원은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욕설까지 주고받습니다.

"알아서 하라고…. XX 놈아!"

여야 시의원들이 욕설을 주고받는 모습은 인터넷과 지역 케이블방송을 통해 생방송으로 그대로 노출됐습니다.

두 의원은 박정희 전 대통령과 육영수 여사의 이름을 딴 미술 행사인 '정수대전' 보조금 2억 3천만 원을 삭감 놓고 언쟁을 벌이다 욕설을 주고받았습니다.

두 시의원은 모두 초선으로, 논란이 일자 뒤늦게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MBN뉴스 안진우입니다.

영상취재 : 이경규 VJ
영상편집 : 송지영

기자 섬네일

안진우 기자

보도국 사회2부이메일 보내기
  • MBN 사회2부 안진우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