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대한항공, 고 조양호 회장에 퇴직금 472억 원 지급

기사입력 2019-08-14 17:53 l 최종수정 2019-08-14 17:58

고(故)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 / 사진=연합뉴스
↑ 고(故)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 / 사진=연합뉴스

대한항공이 지난 4월 별세한 고(故)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에게 퇴직금으로 472억 원을 지급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한항공은 오늘(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을 통해 조 전 회장에게 퇴직금으로 472억2천205만 원을 지급했다고 공시했습니다.

이와 함께 대한항공은 조 전 회장에게 급여로 14억2천668억 원, 상여로 1억7천215만

원, 기타 근로소득으로 22억3천260만 원을 추가로 지급했습니다.

대한항공이 이날 조 전 회장에게 지급했다고 밝힌 금액은 총 510억5천만 원입니다.

대한항공은 퇴직금 지급과 관련해 "임원 퇴직금 지급 규정에 따라 퇴임 당시 월 평균보수와 직위별 지급률(6개월), 근무 기간 39.5년을 고려해 지급했다"고 설명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