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리버풀 첼시 UEFA 슈퍼컵 결승…승부차기 끝에 리버풀 `우승`

기사입력 2019-08-15 07:48


[사진출처 = 해당 홈페이지 화면 캡처]
↑ [사진출처 = 해당 홈페이지 화면 캡처]

리버풀이 승부차기 끝에 첼시를 꺾고 14년만에 슈퍼컵 우승을 차지했다.
리버풀은 15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각) 터키 이스탄불 베식타스 파크에서 열린 첼시와의 UEFA 슈퍼컵에서 정규시간과 연장전을 2-2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5-4로 승리, 정상에 올랐다.
전반 35분 첼시는 풀리시치의 패스를 받은 지루가 왼발 슈팅으로 리버풀의 골망을 흔들었다
경기는 후반 시작과 동시에 원점으로 돌아왔다. 후반 2분 만에 마네가 피르미누의 어시스트를 받아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1-1로 연장전에서 균형을 깬 것은 리버풀이다. 연장 전반 5분 마네와 피르미누가 패스 연계를 통해 첼시 수비진을 무너트렸다. 공을 잡은 마네가 마무리하며 역전골을 완성했다.
하지만 첼시도 연장 10분 아브라함이 상대 페널티박스에서 아드리안의 반칙으로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었

다. 조르지뉴가 키커로 나서 기회를 놓치지 않고 골로 연결 다시 동점을 만들었다.
연장전도 승패 없이 끝난 양팀은 승부차기에 들어갔다.
승부는 마지막 키커에서 갈렸다. 첼시의 마지막 키커 아브라함의 슈팅을 아드리안이 정면에서 막아내며 리버풀이 우승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