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북, 문 대통령 경축사 맹비난…"마주앉을 생각 없다"

기사입력 2019-08-16 07:00 l 최종수정 2019-08-16 07:22

<>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두고 '허무한 경축사', '정신구호의 나열'이라는 평가를 받을 만 하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는 대변인 담화를 통해 현재 진행되는 한미연합훈련과 국방부가 발표한 국방중기계획을 언급하며 무슨 체면에 평화경제를 내뱉느냐고 비난했습니다.
특히 북한은 대화 국면이 저절로 찾아오리라는 기대는 망상이라면서, 남한 당국자들과 할 말도 없고 다시 마주앉을 생각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