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삼성증권, 하반기 배당 매력 부각 전망"

기사입력 2019-08-16 08:02


자료 제공 = 유안타증권
↑ 자료 제공 = 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은 16일 삼성증권에 대해 하반기 배당 매력이 부각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4만5000원을 유지했다.
유안타증권에 따르면 삼성증권의 2분기 별도 이익은 912억원으로 추정치(815억원)를 웃돌았다. 전 부문에 걸쳐 고르게 양호한 실적을 시현한 점이 긍정적이다. 특히 순수수료이익과 기타손익이 두드러졌는데, 순수수료이익은 해외주식 거래 확대와 전통적 IB부문(ECM, M&A 등) 실적 개선으로, 기타손익은 배당금수익과 환율변동손익 증가로 호조를 나타냈다.
정태준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하반기에도 이익 안정성은 지속되는 가운데 증시가 부진하고 배당시기가 가까워짐에 따라 삼성증권의 배당매력이 부각될 것"이라면서 "국내 증시 부진을 해외주식 거래 확대로 극복해나가고 있다는 점 또한 긍정적"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삼성증권의 이익 안정성은 보수적인 파생결합증권 운용에 기인한다고 진단했다. 상반기 트레이딩 및 상품손익이 호조를 보이긴 했으나 타사처럼 급등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익 변동성도 낮게 유지됐다. 따라서 하반기에도 호실적이 지속될 가능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정 연구원은 "또 삼성증권은 타사

대비 압도적인 배당성향 가이던스(2021년까지 50%로 상향)를 제시했다"면서 "추정 올해 배당성향은 41.4%(주당배당금 1850원)로, 배당수익률로는 5.3%에 달하며 2021년에 배당성향 50% 달성 가정 시 배당수익률은 6.7%까지 상승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