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주말 전국 곳곳에 천둥·번개 동반 비…일부 지역 폭염·열대야 전망

기사입력 2019-08-16 17:44


폭염 식혀주는 단비 [사진 = 연합뉴스]
↑ 폭염 식혀주는 단비 [사진 = 연합뉴스]
이번 주말에는 천둥·번개가 치고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현재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충북, 경북, 전북에는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다. 소나기는 이날 오후 9시께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토요일인 17일에는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은 오전 3시부터 오후 3시까지, 전라도와 경상 내륙은 정오부터 오후 9시까지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17일 아침 기온은 20∼25도, 낮 기온은 28∼34도로 예보됐다.
일요일

인 18일에는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중부지방은 새벽 한때 구름이 많고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는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제주도는 18일 새벽 비가 올 전망이다.
18일 아침 기온은 19∼25도, 낮 기온은 28∼33도로 예보됐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