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원어민 강사 여아 성추행 피소

기사입력 2009-01-15 09:31 l 최종수정 2009-01-15 09:31

서울 성동구 모 영어교실에서 원어민 강사가 8세 여자아이들을 성추행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A씨 등 학부모 2명이 지난해 10월 수업을 듣기 위해 영어교실을 찾은 초등학교

1학년 여자 어린이 3명을 40대 캐나다인 강사 C씨가 성추행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최근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C씨가 여자아이들을 무릎 위에 앉혀 만지는 등 수차례에 걸쳐 성추행했다는 학부모들의 주장에 따라 C씨를 출국금지하고 본격적인 소환조사를 벌일 방침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