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브라운아이드소울-소속사 계약해지 '적법'"

기사입력 2010-09-09 13:25 l 최종수정 2010-09-09 13:25

나얼 씨 등으로 구성된 남성 4인조 그룹 '브라운아이드소울'과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 해지 과정은 정당하다는 항소심 판결이 나왔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나얼 씨 등 4명이 계약 관계가 존재하지 않음을 확인해달라며 갑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1심과 같이 원고 승소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소속사가 나얼 씨에게 3억 원, 나머지 멤버들에게 각 1억 원의 계약금을 정해진 기한까지 지급하지 않은 만큼 계약은 적법하게 해지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007년 갑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은 이들은 소속사가 "나얼 씨의 군 복무 제대 시점에 맞춰 계약금을 지급하겠다"고 밝히자 계약 해지를 통보하고 소송을 냈습니다.


[MBN리치 전문가방송 - 순도100% 황금종목 발굴]

< Copyright ⓒ mbn(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