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종균 삼성사장 "갤럭시S5 1천100만대 판매"

기사입력 2014-05-15 19:01

삼성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5가 약 한 달만에 1천100만대 팔렸다고 신종균 삼성전자 대표가 14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월스트리트저널과의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전작인 갤럭시S4가 한 달만에 1천만대 팔린 것과 견주면 갤럭시S5가 더 빠른 판매 속도를 보이는 셈입니다.

신 대표는 "갤럭시S5 판매를 시작한 지 한달이 됐다"며 "시작하자마자 갤럭시S4보다 더 강한 판매량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미국과 호주, 독일 등 선진시장(developed markets)에서 특히 판매량이 높다고 설명했습니다.

신 대표는 갤럭시S5 판매량이 높은 것과 관련해 부분적으로 지난 몇년보다 더 나은 준비를 했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분석했습니다.

가령 스마트폰이 고장 나 사후서비스(A/S)를 받는 사람들의 30%는 실수로 커피를 쏟거나 제품을 물에 빠뜨렸기 때문이라는 통계를 보고 갤럭시S5에 방수 기능을 도입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신 사장은 "(갤럭시S5는) 눈이 휘둥그레질

정도의 기술은 없을 수 있지만, 탑재하고 있는 기능들이 실용적이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2분기에는 삼성전자의 모바일 부문 영업이익과 시장점유율이 더 올라갈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다만 그는 구체적인 수치에 대해서는 함구했습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다음 달 12일 미국 뉴욕의 메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새 태블릿 제품군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