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종균 삼성사장 "갤럭시S5 1천100만대 판매"

기사입력 2014-05-15 19:01

삼성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5가 약 한 달만에 1천100만대 팔렸다고 신종균 삼성전자 대표가 14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월스트리트저널과의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전작인 갤럭시S4가 한 달만에 1천만대 팔린 것과 견주면 갤럭시S5가 더 빠른 판매 속도를 보이는 셈입니다.

신 대표는 "갤럭시S5 판매를 시작한 지 한달이 됐다"며 "시작하자마자 갤럭시S4보다 더 강한 판매량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미국과 호주, 독일 등 선진시장(developed markets)에서 특히 판매량이 높다고 설명했습니다.

신 대표는 갤럭시S5 판매량이 높은 것과 관련해 부분적으로 지난 몇년보다 더 나은 준비를 했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분석했습니다.

가령 스마트폰이 고장 나 사후서비스(A/S)를 받는 사람들의 30%는 실수로 커피를 쏟거나 제품을 물에 빠뜨렸기 때문이라는 통계를 보고 갤럭시S5에 방수 기능을 도입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신 사장은 "(갤럭시S5는) 눈이 휘둥그레질

정도의 기술은 없을 수 있지만, 탑재하고 있는 기능들이 실용적이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2분기에는 삼성전자의 모바일 부문 영업이익과 시장점유율이 더 올라갈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다만 그는 구체적인 수치에 대해서는 함구했습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다음 달 12일 미국 뉴욕의 메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새 태블릿 제품군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