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내 취향대로"…'셀프 커피족'이 뜬다

기사입력 2015-04-13 08:00 l 최종수정 2015-04-13 08:47

【 앵커멘트 】
밥보다 커피를 더 자주 먹는다는 통계가 있을 정도로, 한국인들의 커피 사랑은 대단한데요.
최근에는 자신의 입맛에 맞는 커피를 직접 만들어 마시는 이른바 '셀프 커피족'이 늘고 있습니다.
정주영 기자입니다.


【 기자 】
손바닥 만한 기구에 초록색 커피 날콩을 집어넣고,

불 위에서 10분간 흔들었더니 원두로 변신했습니다.

자기 취향에 맞게 생두를 볶는 개인용 핸드 로스터기입니다.

마치 텀블러처럼 생긴 이 제품은 원두를 가는 기능과 필터까지 갖춘 커피메이커.

물과 원두만 있으면 커피가 완성됩니다.

▶ 인터뷰 : 이시행 / 카플라노코리아 대표이사
- "등산, 캠핑, 낚시, 또는 집에서 가정주부들이 다른 기구 없이 맛있는 커피를 만들 수 있도록 고안된 제품입니다."

기존 커피 전문점의 뻔한 맛에 식상한 마니아들은 언제 어디서든 자기 취향에 맞는 커피를 즐기려 합니다.

▶ 인터뷰 : 윤세진 / 경기 광명시 하안동
- "밖에서 먹는 커피와는 달리 제가 원하는 맛과 재미를 즐길 수 있는 것 같아요."

눈꽃 가루 얼음을 활용한 아이스커피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 인터뷰 : 정희철 / 스노우폴 대표이사
- "눈꽃이 커피를 흡수하기 때문에 식감이 (좋고) 매우 깊은맛을 낼 수 있습니다."

▶ 인터뷰 : 한병규 / 한국커피연합회 총무이사
- "자기 입맛에 맞는 커피를 찾는 마니아들이 늘면서, 집에서 로스팅부터 추출까지 직접 하는 커피 용품 시장이 성장하고 있습니다."

커피를 자급자족하는 셀프 커피족이 커피 시장의 새로운 고객으로 떠올랐습니다.

MBN뉴스 정주영입니다. [jaljalaram@mbn.co.kr]

영상취재 : 김 원 기자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