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단독] 오신환 논문 표절로 학위 취소…"자진 반납" 해명

기사입력 2016-03-30 07:00

새누리당 오신환 의원이 논문 표절이 확인돼 석사 학위를 취소당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습니다.
고려대학교 관계자는 오 후보의 논문에 표절 의혹이 제기돼 심사를 벌인 결과 인용을 한 뒤 출처를 누락한 부분 등이 확인돼 논문을 취소시켰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반영해 오 의원은 지난해 4월 재보선 출마 당시 공보물에

'정치학 석사·박사과정 수료'라고 학력을 소개했지만, 올해 총선 명함에는 '석사 수료'로 수정했습니다.
오 의원 측은 실수로 인용을 누락한 부분에 대한 후속 조치를 위해 논문 재심사 등 절차가 복잡해 의정 활동에 전념하기 위해 스스로 논문을 철회하고 학위도 자진 반납한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 이성식 기자 | mods@mbn.co.kr ]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