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성 교제 문제' 말다툼 끝에 어머니 살해

기사입력 2011-03-16 00:19 l 최종수정 2011-03-16 03:49

【 앵커멘트 】
10대 아들이 어머니를 둔기로 때려 살해한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아버지도 아들이 휘두른 둔기에 머리를 다쳤는데, 여자 친구와 교제문제로 다투다 이 같은 참혹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엄민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동네 마트에 한 남성이 비틀거리며 들어옵니다.

무언가에 쫓기듯 다급하게 마트 내부를 돌아다니더니 이내 밖으로 나갑니다.

그제(14일) 저녁 경기도 양주의 한 아파트에서 19살 조 모 군이 어머니를 둔기로 때려 살해했습니다.

▶ 스탠딩 : 엄민재 / 기자
- "이후 일을 마치고 돌아온 아버지도 조 군이 휘두른 둔기에 머리를 다쳤지만, 이 비상구를 통해 가까스로 도망갈 수 있었습니다."

▶ 인터뷰 : 마트 점원
- "머리가 피에 젖어 있었고, 살려달라고 숨겨달라고 했고 119에 신고해달라고…."

아버지는 주위의 도움을 받아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어제(15일) 새벽 서울 잠실에서 친구와 술을 마시던 조 군을 긴급 체포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조 군은 여자친구와의 교제문제로 어머니와 말다툼하다 격분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인터뷰 : 박원식 / 경기 양주경찰서 수사과장
- "어머니와 사귀던 여자친구와의 이성교제 문제로 말다툼하던 중 자신의 의견을 안 들어준다는 것에 앙심을 품고 망치로 친모를 살해하고…."

경찰은 조 군에 대해 존속살인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엄민재입니다. [ happymj@mbn.co.kr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