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기부왕'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울릉도에 1억 2천만원 쾌척

기사입력 2017-09-17 15:50 l 최종수정 2017-09-24 16:05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SK그룹을 대표해 울릉도 군경 등 기관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했습니다.

SK네트웍스는 최 회장과 임직원들이 15일부터 2박 3일간 울릉군 118해군전대와 공군 관제대대, 경찰서 등을 방문해 1억2천만원 상당의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위문품은 부대·기관에서 필요한 물품을 사전에 파악해 TV, 컴퓨터 등 전자제품과 탁구대, 트레드밀 등 체육기구 등으로 준비했습니다.


최 회장은 "최근 혼란스런 정세 속에서도 국민 안전을 위해 희생하는 군경 기관원들에 감사드린다"며 "모든

국민이 같은 마음일 것"이라고 격려했습니다.

최 회장은 다음달 말에는 평창 동계올림픽 안전 보장을 위해 노력하는 강원도 관련 단체를 위문할 예정이라고 SK네트웍스는 소개했습니다.

SK그룹은 2008년부터 매년 주요 안보기관을 방문해 총 30억원 상당의 위문품·위문금을 지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