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모세 티아라 태도 일침, “인사 할 줄 모르면 대접 받을 자격이 없다”

기사입력 2011-10-17 20:41 l 최종수정 2011-10-17 20:43

가수 모세가 최근 행사 태도논란에 휩싸인 그룹 티아라에 대해 비판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17일 모세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행사태도로 구설수에 오른 모 여자그룹 그럴 줄 알았다“ 티아라는 겨냥하는 듯 한 글을 남겼습니다.

이어 ”해명글 올렸다는 그 여자애는 나랑 몇 번을 마주치는 동안 한 번도 인사를 안했다“라며 ”심지어 데뷔 전 녹음실에서 몇 번을 마주치는 동안에도 목이 빳빳했다"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무대에서 마주칠 때는 서로 수고하라고 가볍게 인사하는 것이 예의인데도 인사는커녕 단체로 내 인사 구경만 했다“라며 ”나 이런 얘기 잘 안하는데 인사할 줄 모르는 것들은 연예인이고 어른이고 뭐고 간에 대접 받을 자격이 없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게 사실이라면 좀 실망인 듯”, “효민이 해명한 건

뭐지?“, ”아무리 그래도 공개적인 비판은 너무하다”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한편 티아라는 지난 14일 모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티아라가 최근 한 행사장 무대에서 불성실한 태도를 보였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되며 무대 태도 논란에 휘말렸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이준엽 인턴기자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