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주폭' 단속 100일…서울만 300명 구속

기사입력 2012-08-17 11:56

경찰이 술에 취해 범행하는 '주취 폭력'을 집중 단속한 뒤 서울에서만 100일 동안 300명을 구속했습니

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주취 폭력 범죄자의 평균 나이는 48.3세로 40대와 50대가 75%를 차지했고 1인당 평균 범죄 횟수는 12.7건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범행 장소로는 식당과 주점 그리고 상가 등이 68%를 차지해 가장 많았습니다.
피해자는 모두 1천 4백여 명으로 음식점이나 주점 등을 운영하는 영세상인이 절반을 넘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