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이용대 '19금사진' 유출女 충격고백! "사실…"

기사입력 2012-11-11 10:12최종수정 2012-11-11 10:40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이전배너보기

다음배너보기


배드민턴 국가대표 이용대 선수의 사생활 사진으로 팬들에게 충격을 준 ‘사진유출녀’의 심경 고백이 충격을 더하고 있습니다.

해당 여성은 최근 한 방송사와의 인터뷰를 통해 "호기심으로 사진을 올렸을 뿐, 악의적 의도는 없었다"며 선처를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의 최초 유포자는 이용대 선수나 그의 여자친구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는 사람으로 알려졌으며, 이용대 선수가 문제의 사진을 한 중견화가에게 그려달라고

의뢰한 것이 사건의 발단이 됐습니다.

‘사진유출녀’는 전 남자친구였던 화가의 이메일을 해킹해 해당 사진을 온라인상에 게재했고, 이 사진이 급격하게 퍼져나갔습니다.

한편, 이용대 선수는 아직 고소여부를 결정하지 못한 상태이며, 이메일을 해킹당한 화가는 자신도 큰 피해를 봤다며 자신의 전 여자친구인 ‘사진유출녀’를 경찰 수사에 의뢰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 키워드 뉴스
  • 투데이 핫클릭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1/2

TV INSIDE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오늘의 인기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