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마라도나, 53세에 5번째 아들 '정력왕 등극'

기사입력 2013-02-17 12:47 l 최종수정 2013-02-17 12:48

디에고 마라도나가 늦둥이 아들을 얻었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지난 13일 밤 11시 57분 마라도나의 연인 베로니카 오헤다는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한 병원에서 아들을 출산했습니다. 아이는 마라도나의 5번째 아이로 알려졌습니다.

마라도나는 이미 세 딸과 아들 한명이 있습니다. 첫째 아들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 둘째와 셋째는 달마와 지아니나입니다. 특히 지아니나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시티의 세르히오 쿤 아게로와 결혼해 눈길

을 끌었지만 지난 1월 결별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둘 사이엔 2009년 출산한 아들 벤자민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넷째는 열 일곱 살의 자나 마라도나로 1996년 아르헨티나 여성과의 사이에서 출생했습니다.

마라도나는 이미 장남과 세 딸이 있지만 늦둥이 다섯 번째 아들을 출산하며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사진= 유튜브 캡처]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