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북한, 김정은 지시에 SLBM 발사 강행…당대회 전후 핵실험 가능성

기사입력 2016-05-02 21:16

북한, 김정은 지시에 SLBM 발사 강행…당대회 전후 핵실험 가능성

북한 김정은/사진=연합뉴스
↑ 북한 김정은/사진=연합뉴스


국방부는 2일 북한이 6일 개막하는 제7차 노동당 대회를 전후로 5차 핵실험을 감행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문상균 국방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의지와 행동을 감안해 볼 때 당 대회 전후로 기습적인 추가 핵실험과 무수단 등 미사일의 추가 발사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우리 군이 감시 및 대응태세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변인은 "북한은 지난 3월 15일 빠른 시일 내에 핵탄두 폭발시험과 여러 종류의 핵탄두 장착이 가능한 탄도로켓 시험발사를 단행하라는 (김정은의) 지시 이행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행하고 있다"면서 "특히 7차 당대회를 앞두고 최근 무수단 미사일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발사를 연이어 시도하는 등 핵 능력을 대내외에 드러내려는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는 "핵실험 준비상태가 완료됐다고 평가하고 있다"면서 "북한이 기습적으로 핵실험을 한다면 (사전에 징후를) 발견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국의 북한 전문웹사이트인 '38노스'는 전날 지난

달 28일 촬영한 상업용 위성사진을 판독한 결과, 북한이 노동당 대회에 앞서 5차 핵실험을 강행할지는 불확실하다고 분석한 바 있습니다.

한편 국방부는 6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됨에 따라 이날 계획된 125개 부대, 1만7천531명에 대한 예비군 훈련은 모두 연기하기로 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