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워킹 맘 육아 대디’ 길해연, 홍은희에 역정…“때려쳐라”

기사입력 2016-06-15 21:22

‘워킹 맘 육아 대디’ 길해연이 홍은희와 박건형의 사정을 알아차렸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워킹 맘 육아 대디'에서는 이해순(길해연 분)이 김재민(박건형 분)의 육아휴직 상태를 알고 난 후의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미소(홍은희 분)는 이해순에게 김재민이 육아휴직을 냈다고 소식을 전했다.
이해할 줄 알았던 이해순은 갑자기 "남편 대신 바깥일을 해?"라며 역정을 냈다.

이어 이해순은 이미소에게 "당장 짐 싸라"고 명령 아닌 명령을 했고, 김재민이 나타나 상황을 해명했다.

이후 김재민은 어머니인 이해순에게 "우리도 가람이 맡길 데 이리 뛰고 저리 뛰면서 찾아봤어"라며 상황을 설명했다.

하지만 이해순은 "남자가 집안에 있다니 말이 되냐"라고 어이없어했다. 이미소는 급기야 눈물을 흘리며 "이 사람 육아휴직하게 만들어서 죄송합니다. 이 사람도 힘들거예요. 근데 이 사람은 처음이잖아요"라며 "그런데 저는 두 번째라서 회사를 때려치게 될 수도 있어서 그랬어요"라고 어쩔 수 없는 안타까운 현실을 언급했다.

그럼에도 이해순은 "회사 그만 때려쳐

라"며 이해하지 못했다. 이미소는 "저희 통장 보셨잖아요. 제가 가진 게 너무 없어서 죄송해요"라고 자신들의 어려운 처지를 밝혔다. 이에 이해순은 별 말을 하지 못하고 자리를 나섰다.

한편 '워킹 맘 육아 대디'는 부모라면 누구나 겪고 있는 육아전쟁백서를 다루는 드라마다. 매주 월~금 오후 8시 55분 방송.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