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정상회담’ 차오루, 배보다 배꼽이 컸던 아르바이트? 이유보니…

기사입력 2016-06-28 00:1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 그룹 피에스타 멤버 차오루가 한국에서의 아르바이트 경험담을 공개했다.
차오루는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의 대화 주제는 ‘해외 취업’이었다. 이에 차오루는 “한국에 온 지 10년이 됐다”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중국에서

가수 데뷔를 하고 활동을 하던 중 부모님이 학교를 다녔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했다. 그래서 한국으로 유학을 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차오루는 “한국에서 아르바이트를 한 적도 있다. 맥주바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는데 월급이 40만원이었는데 인터넷 쇼핑을 하느라 80만원을 썼다”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