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황교안 지지층 흡수 홍준표 10% 육박

기사입력 2017-03-20 19:31 l 최종수정 2017-03-20 2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불출마로 득을 본 자유한국당 홍준표 경남도지의 지지율이 상승하며 처음으로 10%에 육박했습니다.
문재인 전 대표는 안희정 충남지사와의 지지율 격차를 20%p 이상으로 벌리며 1위 자리를 굳건히 유지했습니다.
길기범 기자입니다.


【 기자 】
▶ 인터뷰 : 황교안 / 대통령 권한대행 (지난 15일)
- "고심 끝에 현재의 국가 위기 대처와 안정적 국정관리를 미루거나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는 결론에 이르렀고…."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불출마로 흩어진 민심을 가장 많이 흡수한 건 자유한국당의 홍준표 경남도지사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리얼미터가 황 권한대행 불출마 선언 이후 벌인 여론조사에서, 홍 지사는 지난주보다 지지율이 6.2%P 오르며 9.8%의 지지율을 기록해, 대선 출마를 공식화한 지 일주일 안에 10%대 지지율에 육박하는 기염을 토했습니다.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안희정 충남도지사와의 지지율 격차를 20%P 이상으로 유지하며 1위를 굳건히 지켰고,

그 뒤는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와 이재명 성남시장이 이었습니다.

정당지지도에서는 황 권한대행의 불출마와 더불어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불복 논란이 제기되며 범보수진영의 하락세가 나타났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TK와 PK 등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1위를 차지하며 50%의 지지율을 기록했고, 국민의당 역시 지지율이 상승했습니다.

반면, 한국당은 탄핵 불복 논란 등으로 지지율이 감소했고, 바른정당 역시 지지율이 하락세를 보였습니다.

MBN뉴스 길기범입니다.[road@mbn.co.kr]

영상편집 : 이소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