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노승일, 사이다 폭로 눈길 "대통령은 윗분이고 국민은 하찮은가"

기사입력 2017-03-21 08:21

노승일, 사이다 폭로 눈길 "대통령은 윗분이고 국민은 하찮은가"

노승일/사진=연합뉴스
↑ 노승일/사진=연합뉴스

노승일 K스포츠재단 부장이 화제로 떠오른 가운데, 과거 그의 사이다 폭로가 눈길을 끕니다.

노승일 부장은 탄핵심판 12차 변론기일에 증인으로 출석해 대통령 측 변호인 서석구 변호사로 부터 '최순실과의 통화 내용을 USB에 담아 박영선 의원에게 전달한 것은 정치적 의도가 있는 게 아니냐'는 추궁을 받았습니다.

이에 노승일 부장은 “자료가 진실하게 세상 밖으로 나갈 수 있는 건 박영선이라고 생각했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지금 최순실씨 형사재판에

서 이경재 변호사가 질문한 것, 백승주 의원이 질문한 것을 대통령 쪽도 똑같이 묻고 있다"고 언성을 높였습니다.

이에 서 변호사도 "어떻게 증인이 대통령의 대리인에게 그런 질문을 하느냐"고 맞받았고, 노 부장도 “대통령은 윗분이고 국민은 하찮은 인간이냐"며 버럭 소리를 질렀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