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판듀2` 알앤비王 김조한 최종 판듀는...인천스웩 철가방·주꾸미걸·한우처녀 막판 대격돌

기사입력 2017-09-17 19:5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정소영 객원기자]

김조한의 판타스틱 듀오 후보로 한우처녀가 선정됐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예능프로그램 ‘판타스틱 듀오2’에서는 후보 5명 가운데 1명을 자신의 판듀로 선택하는 김조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조한의 판듀 후보로는 잠실 카푸치노 신사 김영호, 소백산 한우처녀 정인지, 인천스웩 철가방 김석근, 충북 불타는 주꾸미걸 안혜진, 청주 백화점 절세미남 김동규가 등장했다. 이들은 자기소개와 함께 자기 어필을 끝낸 뒤 김조한의 ‘이 밤의 끝을 잡고'로 5대 1 대결을 펼쳤다.

무대가 끝나자 패널과 청중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김조한은 “너무 감동적인 것 같아요. 같이 공연하고 싶고 그래요”라며 감탄했다.

강타는 “소울이 통하는 분이랑 노래를 부르시겠다고 하셨는데, 다섯 분 어느 분이랑 하셔도 파이널에서 소울은 바로 통하실 것 같은데요”라고 평가했다. UV의 뮤지는 인천스웩 철가방에 대해서 "조한이형님의 발성을 많이 공부를 하신 것 같다. 진짜 팬이신 것 같다"며 주목했다.

장윤정은 "저는 딱 한 명만 꽂혔어요"라고 입을 열며, 주꾸미걸을 지목했다. “혼자 마실나온 사람처럼 덜렁덜렁거리면서 너무 완벽하게 불러내는거예요. 혼자 즐기고 있다는 느낌이 들었다”고 평했다. 이에 김조한 또한 “되게 쉽게 부르는 것 같아요. 애드리브를 짜내지 않아요, 근데 맞아요”라며 거들었다.

김조한과 패널들의 평가가 끝난 뒤 판듀 선정 차례가 왔다. 김조한은 첫 번째 판듀 후보로 “여자예요”라는 힌트로 MC와 패널들에게 핀잔을 들으며 주꾸미걸 안혜진을 선택했다. 는 “주꾸미가 피로 회복에 좋다. 다음 무대 때 확실하게 불태워서 여기 계신 분들의 싹 다 풀어드리겠습니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조한 다음 후보로는 "저랑 몸집이 비슷해요"라고 힌트를 던졌고, 패널들의 예상대로 인천스웩 철가방 김석근이 선택됐다. 철가방은 “너무 감사한 나머지 다리가 풀릴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 판듀 후보는 소백산 한우처녀였다. 는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자 한우처녀는 안도하듯 웃으며 걸어나와 "안되면 어떡하나 조마조마했거든요"라고 심정을 밝혔다.

주꾸미걸, 철가방, 한우처녀는 다시 김조한의 ‘천생연분’으로 3대1 대결을 펼쳤다. 김조한은 무대가 끝난 뒤 “너무 즐거워하는 모습 자체가 그냥 같이 놀러온 것 같아요”라면서 마이크를 넘겼다. 강타는 “압도적인 분인 한 분이 계시네요”라고 말하면서 한우처녀를 주목했다. 딘딘도 “한우처녀님은 본인이 노래를 엄청 잘하는 걸 알아요. 근데 그게 약간 건방져보일 수도 있는데 ,그게 아니라 '내가 가진 거를 멋있게 다 보여줄거야'라면서 자신감에 차있는 모습이 너무 멋있었어요”라고 거들었다.

오마이걸 비니는“고성능 스피커처럼 가슴까지 둥둥둥 울리는 느낌이 났다”면서 철가방을 칭찬했다. 장윤정은 이번에도 한결같이 주꾸미걸을 극찬하며 "노래를 잘하는 와중에 슬픈 감성이 있어요"라고 평가했다. 또한 "알앤비 뿐만 아니라 모든 장르를 다 잘할 수 있는 분"이라고 극찬했다.

김조한은 이들 3명 가운데 한우처녀를 최후의 판듀로 선정했다. 김조한은 "슬기씨가 말한 것 처럼

애드립할 때 싸대기(?)를 맞은 것 처럼 느껴졌다. 마지막 곡은 그런 게 필요해요. 제가 갖고 있는 감성과 표현하는 포인트가 바로 그거였다"라고 선택한 이유를 밝혔으며, 한우처녀는 “조금 먹먹해요”라고 하며 글썽거렸다. 김조한과 한우처녀는 파이널 무대에서 '사랑에 빠지고 싶다'를 열창하게 된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