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국제유가, 세계 원유공급 증가에 투자심리 위축…WTI 1.4%↓

기사입력 2017-10-13 07:45 l 최종수정 2017-10-20 08:05

국제유가, 세계 원유공급 증가에 투자심리 위축…WTI 1.4%↓



국제유가는 12일(현지시간) 1%대 하락했습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1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배럴당 0.70달러(1.4%) 내린 50.60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브렌트유 11월물도 같은 시간 배럴당 0.61달러(1.07%) 하락한 56.33달러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전 세계 원유공급이 늘어났다는 발표에 투자심리가 위축됐습니다.

국제에너지기구(IEA)는 지난 9월 세계 원유공급이 하루 9천750만 배럴로 전달보다 9만 배럴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비회원국들이 원유공급 증가를 주도했습니다.


제금값은 소폭 올랐습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가격은 전날보다 온스당 7.60달러(0.6%) 상승한 1,296.50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가 오는 12월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이라는 전망 속에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금값에 하락 압력을 가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