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코스피 상장사, 3분기 영업이익 43조원…사상 최대

기사입력 2017-11-15 13:33


코스피 상장사의 3분기 영업이익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한국거래소가 12월 결산 코스피 상장법인 525개사의 연결 재무제표를 분석한 결과 코스피 상장사의 3분기 영업이익은 총 43조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기존 사상 최대치였던 지난 2분기 39조원보다 10.11% 증가한 금액이다.
3분기 매출액도 464조원으로 전분기 대비 3.53% 증가했고 순이익은 32조원으로 11.01% 늘었다.
3분기 누적으로도 전년 동기 대비 두자릿수 이상의 증가세를 지속했다. 3분기 누적 매출액은 1350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59% 늘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20조원, 93조원으로 27.66%, 34.15% 증가했다.
삼성전자를 제외하더라도 상장사의 실적은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를 제외한 12월 결산법인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9.72%, 10.25% 증가했다.
조사 대상 525개사 가운데 420개 기업이 지난 3분기 당기순이익이 흑자를, 105개 기업은 적자를 기록했다. 흑자전환한 기업은 47곳, 적자전환한 기업은 48곳이었다.
코스닥 상장사들도 지난 3분기 호실적을 냈다.
코스닥에 상장한 12월 결산법인 779개사의 총 영업이익은 2조480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0.43% 증가했다. 매

출액도 40조원으로 전분기 대비 0.80% 늘었으나 당기순이익은 22.17% 감소했다. 3분기 누적으로는 매출액이 116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1.51%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7조원으로 21.29%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48.44% 증가한 5조원을 기록했다.
[디지털뉴스국 고득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