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 대통령과 임종석 실장 잇따라 만난 칼둔…의혹은 또 봉인

기사입력 2018-01-10 10:03 l 최종수정 2018-01-10 11:30

【 앵커멘트 】
아랍에미리트 UAE 특사로 방한 중인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이 임종석 실장과 문재인 대통령을 잇달아 만났습니다.
청와대는 지난 정부에서 이뤄진 군사협정이 문제가 돼 임 실장이 UAE를 방문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봉인"이라는 표현을 사용하며 사실상 처음으로 인정했습니다.
최중락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한 달 만에 다시 만난 임종석 비서실장과 칼둔 UAE 행정 청장이 그동안의 의혹을 털어내듯 포옹했습니다.

예상보다 긴 3시간 30분 동안 심도 있는 논의는 양국관계 합의로 이어졌습니다.

▶ 인터뷰 : 임종석 / 대통령 비서실장
- "우리 관계를 포괄적이고 전면적인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발전시켜 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 인터뷰 : 칼 둔 / UAE 아부다비 행정청장
- "우리는 많은 영역 그리고 많은 분야를 관장하는 매우 특별한 관계를 가지고 있고 그와 같은 관계는 정부, 민간 그리고 공공 영역의 모든 부분을 관장하기도 합니다."

「 합의내용에는 기존 외교장관 간 전략 대화, 경제공동위원회 협의채널을 더욱 활성화하는 방안도 포함됐습니다. 」

칼둔 청장은 이어 특사 자격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35분간 만나 UAE 왕세제의 친서를 직접 전달했습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가장 관심이 큰 지난 정부 군사협정 논의 여부에 대해 "언급한 정도는 있었다"며 "서로 인정하고 어떻게 해결할지 논의하는 것도 봉인 아니냐"고 말했습니다.」

「칼둔 청장도 양국 관계를 결혼으로 표현하며 좋지 않은 일도 좋게 할 수 있다는 속담을 인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 스탠딩 : 최중락 / 기자
- "청와대는 좋지 않은 일이 무엇이고, 무엇을 봉인하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지만, 양국 간에 외교 국방 차관이 참석하는 2+2채널을 가동해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MBN 뉴스 최중락입니다."

영상취재 : 구민회 기자, 김영호 기자
영상편집 : 김민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