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그라운드 떠난 `국민타자` 이승엽, KBO 홍보대사로 활동

기사입력 2018-01-12 16: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그라운드를 떠난 '국민타자' 이승엽(42)이 한국 프로야구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KBO는 12일 이승엽을 KBO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승엽은 지난 시즌을 끝으로 은퇴할 때까지 KBO 리그에서 통산 최다홈런(464개), 득점(1355득점), 타점(1498타점), 루타(4077루타), 2루타(464 2루타) 기록을 세우며 국내 프로야구 발전에 큰 힘을 보탰다.
정운찬 KBO 총재는 "KBO 리그에서 대기록을 세운 이승엽 선수가 홍보대사직을 수락해줘서 감사하다"면서 "최고의 반열에 올랐지만 항상 겸손한 자세로 끊임없이 노력해온 이승엽 선수가 은퇴 후에도 KBO와 리그 발전을 위해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승엽은 "은퇴 후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았는데 KBO에서 야구와 관련된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고 영광스

럽다"면서 "어떤 일을 맡게 되든지 야구와 KBO 리그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열심히 해보겠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이승엽은 KBO 홍보대사로서 향후 한국야구의 미래가 될 유소년 선수들을 위한 클리닉 등을 통해 야구 꿈나무 육성과 야구 보급 활동에 전념할 계획이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