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천의 얼굴 정해균,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에서 코믹 연기 펼쳐

기사입력 2018-04-19 17:34 l 최종수정 2018-04-19 17:37



출연작마다 다른 매력을 선보이는 배우 정해균이 이번에는 남지현의 아버지이자 도경수의 장인으로 출연합니다.

정해균은 오는 9월에 방송하는 tvN '백일의 낭군님'에서 연씨라는 역할로 등장합니다.

'백일의 낭군님'은 가상의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한 미스터리 로맨스물입니다.

전대미문의 세자 실종사건이 벌어지면서 코믹하

면서도 긴박감 넘치는 내용이 전개됩니다.

엑소 멤버인 도경수가 원득이이자 세자 율 역으로, 남지현이 여주인공 홍심으로 캐스팅 됐습니다.

정해균은 홍심의 양어버지 연씨로 나오며 코믹 연기를 한껏 뽐낼 예정입니다.

정해균은 최근 '나의 아저씨'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습니다.

[ 이동훈 기자 / batgt@naver.com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