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부상 후 처음으로 불펜 투구 류현진…복귀 준비 돌입

기사입력 2018-06-13 17:08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부상 후 처음으로 불펜 마운드에 올라 공을 던졌다.
MLB닷컴은 13일(한국시간) "류현진이 부상으로 이탈한 뒤 처음으로 불펜 마운드에 올라 투구했다"며 "애초 류현진은 올스타 휴식기가 끝난 뒤에야 복귀할 것으로 보였지만, 복귀 시점이 더 빨라질 수 있다"고 긍정적으로 전망했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힘을 줘서 던진 건 아니었다. 아직 류현진의 복귀 시점을 정하지도 않았다"고 말하면서도 "류현진이 순조롭게 재활하는 건 고무적이다"라고 류현진의 투구를 반겼다.
허리 통증으로 전열에서 이탈한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턴 커쇼도 13일 불펜에서 공 10개를 던졌다.
로버츠 감독은 "커쇼가 재활 과정을 잘 소화하고 있다. 오늘도 긍정적인 신호를 줬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류현진, 부상으로 1⅓이닝 만에 강판<br />
<br />
<br />
<br />
    (피닉스 AP=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MLB) ...
↑ 류현진, 부상으로 1⅓이닝 만에 강판



(피닉스<美애리조나주> AP=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서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선발투수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이날 류현진은 2회 말 갑자기 몸 상태에 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